강아지가 토하는 이유

<강아지가 토하는 이유>

 

1. 투명색이나 거품이 나는 구토

물 같은 액체를 잘못 먹어 위액이 역류한 경우로

드문 경우는 큰 문제가 없지만 빈번하게 일어난다면 주의해야 합니다.

 

2. 초록색 구토

산책 시 풀을 먹었을 때 소화가 되지 않거나 장염, 급성 췌장염의 경우 초록색 구토가 나옵니다.

 

3. 노란색 구토

공복 시간이 긴 경우로 어린 강아지들은 소화기관이 약해

공복이 12시간이 넘어 가면 속이 울렁거린다고 하니 사료 주는 시간을 변경하는 것이 좋습니다.

 

4. 사료

사료를 급하게 먹었을 때 위장이 둔해지면서 소화가 잘 되지 않으면 토하게 됩니다.

 

5. 붉은색 빛 선홍색 구토

입안, 식도, 위장에 출혈로 인한 구토일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꼭 병원에 가서 검사를 받아보는 것이 좋습니다.

 

 

<반려견이 토했을 경우 대처법>

 

일단 토사물에 음식물 말고 다른 것들이 섞여서 나왔는지 살펴야 하고,

만약 피가 석여서 나왔다면 반려견의 몸에 뭔가 이상이 있다는 신호이므로

즉시 병원에 내원해야 합니다.

 

음식물 이외에 크게 다른 이상한 것들이 없다면

 

첫째, 따뜻한 물을 먹이고 잠시 공복상태로 안정을 취하게 합니다.

설탕물이나 꿀물은 탈수를 촉진시키기 때문에 일반 정수물을 주는 것이 좋고,

물을 먹지 않을 경우엔 젖은 수건으로 입을 적셔주거나 얼음을 핥아 먹을 수 있게 합니다.

 

둘째, 토를 한 후 음식은 최소 4시간 후에 주는데,

위에 무리가 갈 수도 있기 때문에 유동식 또는 국물 있는 음식을 주는 것이 좋습니다